시들어 가는 식물 살리기 반려식물이 시들어졌을때 대처법

행복화분 2020. 8. 24. 06:10
반응형

안녕하세요.

오늘은 여름 장마가 50일 가까이 장마가 길다 보니 반려식물들에게도 너무 버거운 장마였던 것 같습니다.

시들어 가는 식물 살리기 반려식물이 시들어졌을때 대처법

 

그동안 나의 반려식물 물을 안주어서 줄기나 잎이 축 쳐졌을 때 어떻게 살리셨나요?

그냥 물을 주어서 원래되로 회복도 되지만 물을 주는 시기를 놓쳐서 물을 화분에 주신다고 안 사는

경우의 경험도 있으셨을 겁니다.

반려식물 또한 나의 가족이라는 마음으로 벌레가 생기는 약을 뿌려주고 반려식물에게 물이 필요할 때는

물을 주고 환기도 시켜주고 참 관리하기가 힘들 때가 많지만 작은 나의 반려식물에게서 변화가 나타나면

예를 들어 꽃을 피운다든가 또는 새로운 잎이 자라나면 그때에 나의 반려식물이 볼 때 신기할 겁니다.

 

이렇게 나에게 작은 신기함과 기쁨을 줄 수 있는 나의 반려식물이 물을 주지 않아 축 쳐지면 얼마나

마음과 기분이 좋지 않겠어요.

그래서 오늘은 젤루야는 반려식물이 축 쳐져서 어떻게 하면 살릴 수 있는지 간단하게 팁을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과습으로 된 식물과 식물에게 물을 줄 때를 놓쳐서 시들은 경우 하고는 관리법이 틀리다는 것을 아셔야 합니다.

 

오늘은 젤루야가 식물에게 물을 주는 것을 놓쳐서 애지중지 키우시는 식물을 다시 원상태로 살리는 법을

알려드리려고 합니다.

 

나의 반려식물을 살려보도록 해보겠습니다.

 

1. 반려식물이 잠길 정도의 물을 준비합니다.

2. 시들어진 화분을 물에 넣어 주세요.

3. 식물 잎에 물을 뿌려주시면 도움이 됩니다.

4. 반려식물 물에 넣은 모습

5. 신기하게도 다시 살아나는 나의 반려식물 모습입니다.

   물에 넣어서 회복되는 시간은 식물이 다를 수가 있으니 참고하세요.

 

꼭 이 방법이 아니어도 식물을 다른 좋은 방법이 있으시면 그 방법대로 하셔도 됩니다.

앞으로는 식물이 시들었을때 살리는법 아셨으니 간단한 방법으로 해보시는것도 좋을것 같습니다.

 

젤루야는 이렇게 식물이 배추 숨 죽듯이 축 쳐진 식물을 물에 담가서 식물의 따라 회복되는 시간이 다르니

줄기에 물이 머금고 다시 원상태로 되면 그때 반려식물을 물에서 꺼내어서 충분하게 화분의 물이 배수가

된 다음 환기가 잘되는 곳에 1일 정도 두시면 도움이 되실 겁니다.

 

이제는 건강하게 회복된 나의 반려식물을 반려식물의 자리로 옮기시면 끝입니다.

 

 

반응형
posted by 젤루야

식물이 축쳐졌을때 기르다 보면 이런 경험 해보셨나요 중요한 꿀팁입니다

행복화분 2020. 5. 21. 05:30
반응형

식물이 축쳐졌을때 기르다 보면 이런 경험 해보셨나요.

오늘은 젤루야가 아주 간단하면서도 중요한 꿀팁을 알려드리려고 합니다.

한 번쯤 식물을 기르다 보면 갑자기 줄기나 잎이 축 처지듯이 일어나는 

배추 숨 죽듯이 흐물흐물 당황을 했던 경험이 있으셨을 겁니다.


지금은 축쳐짐에 시작이네요.이런걸 보시면 식물이 죽었나 했을거에요.
건강하게 잘자라는 율마입니다.

처음 접하시면 무척 황당하죠 이 식물이 죽었나 하여서 그냥 나 두어서

아예 식물이 죽어 버리는 경우도 발생이 되곤 하죠

 

앞으로는 젤루야가 여러분들이 키우는 식물들을 하나하나 어떻게 하면

잘 키우고 식물이 아파하거나 시들시들할 때 젤루야가 나타나서 궁금증을

해결해드리겠습니다.

 

젤루야도 처음 식물이 갑자기 이렇게 나타는는 증상은 물을 많이 주어서

과습이 되면 그런 경우가 발생이 되는 경우가 있고요.

과습은 다음에 자세하게 관리하는 법을 알려드리려고 합니다.

오늘은 과습이 아니라 

물을 제때에 주지 않아 발생이 되는 경우와 물을 주었는데 날씨가

더워서 식물의 줄기나 잎이 축 쳐지는 것에 대해 젤루야는 아주 간단한 

방법으로 누구나 쉽게 식물을 다시 축 쳐진 잎이나 줄기를 회복을 시켜

주는 법을 알려드리면 이 방법만으로도 식물을 다시 살릴 확률이 매우 높아

지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예로 들어 사진과 함께 내용을 알려드리면 더 참고 하는데 도움이 될 것 같아 같이 보여드립니다.

물을 제때에 주는걸 깜박하여 식물이 축 쳐졌을 때 이제부터는 당황하실 필요 없습니다.

이렇게 따라 하시면 잠시 후 멀쩡한 식물을 보실 거예요.

날씨가 더워서 물을 안주어서 일단

물을 주었는데 더운 날씨에 햇빛에 노출을 받다 보면 약한 식물은 순간 화분의 물의 온도가 

올라가면서 식물도 더위 먹듯이 못 버티고 축 쳐지는 경우

 

이럴 때 응급처치로는 바로 바람이 잘 통하고 선선한 곳에 식물을 바로 옮겨서 화분에 흙이 촉촉하면

물을 주지 마시고 2시간 정도 후에도 상태에 변화가 없을 때는 아래와 같이 화분을 하시면 회복을 할 확률이

높아지니 따라 해 보세요.


다른 식물도 이렇게 하시면 됩니다. 오늘은 율마 보여드린거에요.
차이를 보시면 아실거에요.

다음은 깜빡 있고 물을 제때에 주지 않았을 때 이럴 때 많이 발생하는 부분이 여기서 날씨가 더운 날에는 

화분의 흙에 빨리 마른다는 걸 아셔야 합니다.

그럼 깜빡해서 물을 안 주었을 때 식물이 맨 처음 보이는 행동이 잎이나 가지가 축 쳐지는 모습을 보일 겁니다.

만약 여기서 바로 해결을 해주시면 이쁘게 기르던 식물을 더 오래 보실 수가 있지만

그냥 방치하시면 정말 축 쳐진 상태는 살릴 수 있지만 그 상태를 넘어서서 마른 것처럼 보이면 그때는 정말

식물을 살리는 방법을 하셔도 안 살고 식물을 다시 못 보는 경우가 발생이 되니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아요.

축 쳐진 화분을 물에다 담가서 그늘진 곳에 바람이 잘 통하는 곳이면 더 좋고요.


꼭 상황이 그렇지 않으면 일단 물에 화분을 물에 담가 주시면 보통 짧으면 1시간 보통 2시간에서 3시간 정도면

원래 상태로 돌아오는 걸 보실 수가 있어요.


시간이 2시간정도에 이렇게 다시 율마가 회복을 했어요.

이제는 젤루야가 가리켜 드린 데로 하시면 누구나 쉽게 식물을 잘 키울 수가 있습니다.

노하우를 말씀을 드렸으니 여러분들도 앞으로 식물을 어렵게만 느꼈던 일듯이 아주 간단하게 하면 해결이 되는걸

알으셨으니 앞으로는 정말 식물을 잘 키우는 식물 박사가 되실 겁니다.

회복된 식물은 원래대로 키우시면 됩니다.

다음에는 식물이 과습이 되었을 때 처치하는 방법을 알려드릴게요.

 

반응형
posted by 젤루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