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물 과습되면 정말 모르고 또 물주는 경우가 있죠

행복화분 2020. 5. 27. 15:09
  • 저희 아버지께서도 식물을 좋아하시는데 제가 항상 물을 줄 때면 너무 많이 자주 준다고 주지 말라고 하셨었는데 ㅎㅎ 좋은 정보네요~~
    구독하고 갈께요. :)

    조의하루 2020.05.27 15:21 신고
    • 식물에게도 물을 주는 주기는 항상 일정 하지 않아서 처음 식물을 키우실때 과습이나 물을 안주어서 식물에게 나타나는 일들이 일어나지요.
      아예 식물 물주는거 모르겠다 하면 화분에 흙이 마르면 그때 주시면 과습을 겪는 일은 없을거에요.
      방문감사합니다.

      젤루야 2020.05.27 20:59 신고 DEL
  • 오랜만에 다녀갑니다^^
    잘 지내셨쬬?

    골드만78 2020.05.27 15:37 신고
  • 동물이나 식물이나 애정을 가지고 관리해야 하는 것 같습니다. 잘보고 갑니다.

    재성이 2020.05.27 15:50 신고
    • 말못하는 동,식물 키울때는 애정를 듬뿍 주어야 하는것 같아요.
      좋은날되세요.

      젤루야 2020.05.27 21:03 신고 DEL
  •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물 주기가 쉬우면서 힘든것같아요

    가족바라기 2020.05.27 15:53 신고
    • 식물 물주기가 제일 어려워요.
      식물을 자주 키우시다 보면 잘키우실수 있어요. 방문감사합니다.

      젤루야 2020.05.27 21:05 신고 DEL
  • 식물키우기 넘어랴워요..
    제가키우면 다 죽네요..ㅠㅠ

    채안맘마미 2020.05.27 18:20 신고
    • 식물을 너무 관리를 잘하셔도 잘 죽이는 경우가 있어요.
      물주는 주기가 항상 일정 하지가 않는데 식물을 살때 꼭 물어보죠.
      물을 언제 주면 되나요.
      일주일 하면 일주일에 딱 맞쳐서 주면 아마도 식물을 죽이는 경우가 생겨요.
      물주는 주기는 정말 일주일이 될수도 있고 2주에 줄수도 있어요.
      즉 식물이 놓인 환경에 따라 같은 식물도 물주는 경우가 틀려집니다.
      아예 나는 모르겠다 하면 화분의 겉 흙이 마른것 같다 하면 그때 물을 주시면 식물을 키우시는데 도움이 되실거예요.
      방문감사합니다.

      젤루야 2020.05.27 21:14 신고 DEL
  • 역시 뭐든지 과유불급인것 같습니다.
    저도 집에서 식물을 키우는데, 키우기 힘든것 같습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 춘호의 여행일기* 2020.05.27 21:02 신고
    • 자주 식물을 키우시다 보면 키우시는 식물의 특성을 아셔서 잘 키우실수 있을거에요.
      방문감사합니다.

      젤루야 2020.05.27 21:18 신고 DEL
  • 정말 좋은 정보네요~~~

    꿈꾸는 에카 2020.05.27 23:12 신고
  • 오늘도 다녀갈게요 ㅎㅎ
    행복한 하루 보내세용

    골드만78 2020.05.28 10:39 신고
  • 구독하고 갑니다 ㅎㅎ 저도 로즈마리 한번 키워보고싶네요

    봄자탕 2020.05.28 11:41 신고
    • 로즈마리는 물을 자주 안줘도 되는 식물이라 화분 흙이 마르면 그때 물을 주시면되요.
      방문감사합니다.

      젤루야 2020.05.28 15:40 신고 DEL
  • 저도 식물 키우는 것과는 먼손인지 물을 많이 줘서 죽이기도 하고 물을 안줘서 죽이기도 하고ㅠㅠ 식물키우는게 무서워졌어요

    나르나른 2020.05.28 14:40 신고
    • 한두번 경험 하시다 보면 식물도 잘키우실수 있어요.
      방문감사합니다.

      젤루야 2020.05.28 15:41 신고 DEL
  • 로즈마리 어려워요 ㅜㅜ 햇빛과 통풍이 잘 안돼서 죽은 거 같았어요 ㅜㅜㅜ
    꽃에 관한 이야기가 많아서 좋네요. 자주 놀러올게요!!

    클래식그린 2020.05.28 20:11 신고
  • 저도 로즈마리 키웠는데 물을 안줘서 죽었지만 무엇을 키우는게 너무 어렵더라구요 ㅠㅠㅠ

    소소한 행복 : 소행 2020.05.30 13:27 신고
  • 정성 껏 쓰신 글 잘보고갑니다
    주말 좋은밤되세요!

    korea cebrity 2020.05.30 19:48 신고
반응형

안녕하세요.

젤루야가 오늘도 또 하나의 꿀팁을 소개해드릴까 해요.

정말 노하우를 말씀드리는 것이니 참고하세요.

식물 과습 되면 정말 모르고 또 물주는 경우가 있죠

또 물을 주시면 식물을 아예 죽이는 것이니 주의하세요.

식물이 과습이라 하면 물을 많이 주는 것도 주는 것이지만요.

식물이 놓인 자리가 식물에게 적합하지 않은 공간이 갑자기 되기도 합니다.

멀쩡이 잘 키우다가 어느 날 갑자기 식물이 물은 주었는데 잎이 축 쳐지고

때로는 잎이 떨어지면 얼마나 마음이 아프셨겠어요.


물을 너무 자주 주어서 과습된 로즈마리 과습으로 죽은 가지는 잘라주었어요.
과습으로 인한 잎이 떨어진 줄기는 가지가 물러지기 시작해서 거의 잘라주는게 좋습니다.

그건 우리가 일기예보도 보면 봄바람이 살살 부는 바람도 있고 

겨울에 매서운 추운 바람도 있고, 공기가 순환이 안되어 저기압이 쫙 깔리듯 바람 한 점

없는 날도 있지요.

맞습니다.

집에서도 마찬가지로 창문 너머로 솔솔 부는 바람이 창문 틈을 따고 들어와 집안 전체를 

환기해주는 날도 있지만 전혀 바람이 없는 날도 있지 않나요.

무조건 집에 창가에 두면 환기가 잘된다고 생각하시면 안돼요.

식물을 키우실 때 정말 힘든 게 물주는것라 많이들 생각하실 거예요.

젤루야도 식물을 많이 키우고 분갈이하고 하다 보니 많은 경험이 축적되어서 날씨에

따라 물 주는 것도 생기고 물주는 날짜를 월별로 또는 계절이나 물주는 날의 날씨도 고려

하면서 식물을 키우지만 젤루야도 깜빡 잊어서 식물을 힘들게 할 때도 있어요.

지금부터 과습이 오는 것은 위 내용 말고도 여러 가지가 있지만

식물이 물을 안 주었는지 과습으로 식물이 이런 건지가 중요해요.

일단 너무 식물에 물을 안 주셨으면 앞전에 식물이 물을 안주어서 축 쳐졌을 때 하는 법을 보시면 될 것 같아요.

식물에게 과습은 정말 물을 안 주는 것 보다도 식물을 죽이는 행동 중에 하나입니다.

과습이 된 식물은 정말 식물 자체에서 일단은 식물도 살려고 하는 행동이 잎을 떨어뜨리는 경우

잎의 나 줄기가 시들해지면서 말라버리는 경우 위 두 가지가 많으실 거예요.

과습 된 식물을 보면 제일 좋은 건 다시 새로운 분갈이 흙으로 다시 분갈이를 해주시면 좋지만 

그렇게 안될 경우는 일단 젤루야의 경험으로는 식물에 과습에 영향은 화분 속에 흙에 물의 함량이 많이

있어서 그러지 어떻게 하면 식물에게 힘을 덜어주는 것은 화분 흙이 빨리 수분이 날아가게 나무젓가락으로

화분의 흙은 쿡쿡 눌러주어서 흙이 숨을 쉴 수 있게 해 주시고요.



 

그다음은 중요합니다.

식물이 좋아하는 적당한 햇빛과 환기가 잘되는 곳에 식물이 다시 회복하는 게 중요하니 여기서는 물을 주시면 정말

안됩니다. 일단은 이렇게 해놓으셨으면 며칠간은 지켜보시면서 과습으로 인해 줄기가 죽은 것은 잘라주면서

식물을 살 수 있게끔 해주시면 됩니다


이제는 살릴수 있는 환경이 만들었으니 기다리는것이 정답입니다.

로즈메리도 과습으로 인해 살릴 수 없는 줄기는 잘라주면서 살릴수 있는 가지만 남기고 햇빛과 환기가 제일 중요합니다.

과습 된 식물은 회복 속도가 아주 천천히 진행이 되어 기다리기에 지칠 때쯤 아주 건강하게 식물이 회복되는걸 

보실 수가 있습니다.

너무 애지중지 키우시다 보면 식물에 물을 자주 주게 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제는 물은 좀 부족하듯이 식물에게 주시면 과습으로 해방이 되실 수 있습니다.

추후에는 잎이 떨어지는 경우 과습 현상을 알려드리겠습니다.

반응형
posted by 젤루야

봄에 피는 서양동백 꽃향이 너무 좋아요

행복화분 2020. 3. 3. 18:07
반응형

젤루야가 며칠 전 서양 동백이라는 식물을

처음 키워 볼려고 과천 화훼단지에서 데리고 왔어요.

봄에 피는 서양동백 꽃향이 너무 좋아요.

꽃잎이 화려하면서도 향기가 사랑스러운 꽃이랍니다.

 

 

핀꽃을 보니 너무 이쁘게 피고 꽃향은 웬만한 꽃향보다도 좋은 것 같아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힘든 시기에

조금이라도 힘이 되는 마음으로 서양 동백꽃의 꽃향을 전해드려요.

이쁜 꽃을 보시고 힘내시기 바랍니다.

 

서양동백꽃

일단 코 끝에 전해지는 향기는 매혹적인 향기를 내뿜는 것 같아요.

몸과 마음에서 좋다고 느끼는 걸 느껴요. 와 꽃 향기 좋다.

 

향기 치료도 있듯이 서양 동백꽃향이 도움이 될 수도 있지 않을까요?

서양 동백의 봉우리를 보면 겨울에 피는 동백하고 얼핏 비슷해 보이기도 하네요.

그래서 서양 동백이라고 명칭을 한 건지 정확한 소개는 없는 것이 좀 아쉬워요.

한 가지 좋은 점은 이아이는 봄에 꽃봉오리를 터트려줘요.

꽃 속에 숨겨놓은 노란수 술과 연핑크 잎이 감싸주면 겉잎은

핑크빛이 영롱하게 피어나는 게 아름다워 보이네요.

 

 

이렇게 이쁜 게 피는 꽃을 보고 분갈이는 나중에 하려고 해요.

우리가 화분 분갈이하듯이 특별하게 서양 동백을 심는 것은 없어서 평소 일반 식물 심듯이 심으면

될 것 같아요.

겨울에 웬만한 추위까지는 견딘다고 합니다.

혹시 서양 동백을 키우시는 분이 있으시면 노지나 실외에서도 키우는 것도 괜찮을 듯해요.

젤루야는 옥상 화단 옆에 큰 화분에다 심어 보려고 합니다.

 

 

서양 동백 식물 키우는 방법

 

1. 분갈이 시 배수가 잘되기 심는다.(맨 밑에는 마사토, 분갈이 전용 흙으로 심으시면 됩니다.)

2. 분갈이 흙을 사용하시면 별도로 식물영양제는 안 주셔도 됩니다.

3. 겨울에 영하 5도 정도까지의 날씨는 괜찮다고 합니다.

4. 물 주는 시기는 키우는 환경마다 틀리기 때문에 눈으로 보면 겉 흙이 마르면 물을 주시면 됩니다.

5. 거실이나 베란다에서 키우기 적합한 식물인 것 같습니다.

 

서양 동백 식물의 정보는 거의 없는 것 같아요.

자신을 숨기려는 신비주의 꽃인 것 같은 느낌이 들어요.

 

10일 정도 지나니 꽃이 이쁘게 핀 모습이 수줍은 듯 저를 보고 방긋 웃는 꽃 모습인 것 같아 보여요.

 

반응형
posted by 젤루야